본문 바로가기
독서이야기

읽으면서 바로 써먹는 어린이속담 4

by 준이놀이터 2020. 12. 18.

읽으면서 바로 써먹는 어린이속담 4

읽으면서 바로 써먹는 어린이속담

 

어린이속담(97~100)

 

기억나는 속담

가지 많은 나무에 바람 잘 날 없다
> 가지가 많으니까 바람이 없는 것 같다.

공든 탑이 무너지랴
> 열심히 만들면 안 무너지지.

금강산도 식후경
> 산을 오르기 전에 밥을 많이 먹으면 될텐데......

까마귀 날자 배 떨어진다
> 갑자기 "오비이락"이 생각난다.

꿩 먹고 알 먹기
> 꿩도 먹고 알도 먹으면 왠지 배 부를 것 같다.

반응형

댓글0